• 처음으로
  • 로그인
  • 문의하기
  • eBook
  • 신간 이북
  • 콘텐츠보관함
  • FAQ
  • 도움말
  • 전자책 단말기 등록하기
  • 독자서평
  • FAQ
  • Q&A
  • 도움말
  • 도서관
E-book이용 단말기 도우미
전자책 단말기 등록하기
홈 > book > 검색
[역사] 조선을 뒤흔든 16가지 살인사건
이수광 | 다산초당 | 2006-09-29 | 공급 : (주)북토피아 (2007-11-29)



제작형태 : xml
대출현황 : 대출:0, 예약:0, 보유수량:5
지원기기 :
책이 열리지 않으세요? 리더 수동설치
  • 살인사건은 시대를 막론하고 일어난다. 동방예의지국이라고 불린 조선에서도 엽기적이고 잔혹한 살인사건이 발생하곤 했다. 이 책은 조선시대 전국을 충격의 도가니에 빠트렸던 16가지 희대의 살인사건을 <좌포도청등록>과 <우포도청등록>, <추관지> 그리고 정약용의 <흠흠신서>의 기록을 바탕으로 재구성해 사건의 발생부터 범인의 검거에 이르는 전 과정을 추적한다. 살인사건이되 흔히 있는 사건이 아니라 조선시대 양반이 저지른 살인, 여성이 저지른 살인, 반군들의 살인, 미궁에 빠졌다가 아주 오래 뒤에 해결된 살인, 그리고 조선시대의 고문 수사까지 파헤친다. 양반, 특히 최고 권력층에 있는 양반들이 저지른 살인사건은 생소할 뿐 아니라 충격적이기까지 하다. 책이 주는 또 다른 묘미는 살인사건을 수사하는 과정에서 조선시대의 과학 수사와 법의학의 세계를 보여준다는 점이다. 2, 3백 년 전에 사람들이 이토록 과학적인 수사를 했다는 사실은 감탄을 넘어 놀라움을 안겨준다. 이해를 돕는 풍부한 자료 사진이 더해져 현장감을 선사한다.

  • 소설가. 1983년 <중앙일보>에 <바람이여 넋이여>가 당선되어 문단에 나왔다. 제14회 삼성문학상 소설 부문, 미스터리클럽 제2회 독자상, 제10회 한국추리문학 대상을 수상했다. 지은 책으로 『한국 역사의 미인』, 『나는 조선의 국모다』, 『세상을 뒤바꾼 책사들의 이야기』, 『천년의 향기』, 『신의 편작』, 『춘추전국시대』, 『파워 엘리트를 위한 지략』, 『아름다운 것들은 모두 어디로 갔나』 외 다수의 작품이 있다.

  • 추천의 글 저자의 말 제1부 감추어진 역사, 조선시대 양반들의 살인 조선 최대 권력 스캔들 / 부총리 유희서 살인사건 문중의 이름으로 죽다 / 안협 구 소사 살인사건 집현전 학사 권채의 이중성 / 노비 덕금 살인사건 빚을 갚지 못해 목숨을 잃다 / 조선시대 사채사건 영의정 아들의 파렴치한 범죄 / 부녀자 납치사건 권력에 맞서 살인사건을 수사하다 / 종친 이석산 살인사건 제2부 은밀한 목소리, 조선시대 여성들의 살인사건 죽은 자를 말하기 하라 / 평산 박 소사 살인사건 열혈 김은애의 지독한 복수극 / 강진 안 소사 살인사건 주인을 죽인 죄는 십악의 죄 / 노비 연향의 살인사건 질투심에 두 눈이 멀다 / 노비 도리 살인사건 제3부 기나긴 전쟁, 조선시대 반군 소탕 작전 누가 진짜 도적이란 말인가 / 대도 임꺽정 체포 작전 이처럼 살 떨리는 전쟁이 있었을까 / 조선시대 검계 소탕 작전 칡넝쿨로 양팔을 묶고 눈을 빼다 / 해적 김수온의 14인 살인사건 나는 살아 있는 부처다 / 사이비 교주의 사기사건 제4부 짓밟힌 인생, 조선시대 강압 수사 10년 동안의 억울한 옥살이 / 약노의 반옥사건 14년 간 범인을 추적하다 / 김봉생 사건 부록 참고문헌